본문바로가기

보도·발언자료

민생당 당대표, 원내대표의 주요 회의 발언입니다.

  • 소식
  • 보도·발언자료
<보도자료>
“오로지 민생! 3번 민생당”
 
민생당, 콜센터 상담사 처우 개선을 위한
한국컨택센터산업협회의 정책 의견서 전달 받아
 
◦ 구로 콜센터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, 노동인권이 무시되는 콜센터 근무 환경의 민낯 드러내
◦ 감정 노동자의 열악한 노동 환경 개선 및 근무 복지 개선을 위해 민생당이 앞장설 것
❍ 민생당은 2일 국회 본관 215호에서 한국컨택센터산업협회(회장 김현겸)로부터 콜센터 상담사 처우 개선을 위한 정책 의견서를 전달 받았다.
 
❍ 한국컨택센터산업협회는 △감정노동에 대한 합당한 보상 △감정노동자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 △감정노동자의 소속감 보장 △감정노동자의 전문성 확대 △감정노동자보호법 제정을 제안했다.
 
❍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‘한국컨택센터산업협회의 정책 의견 내용들에 대해 동의한다’고 하였고, ‘당 소속의 국회의원들에게 전달해 정책으로 실현되어 민생을 살리는 실용정치를 이루겠다’고 하였다.
 
❍ 황규만 한국컨택센터산업협회 사무총장은 ‘감정노동 종사자인 콜센터 상담사의 정신적·신체적 관리도 중요하지만, 감정노동의 고충 해결을 위한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’며 ‘민생당이 콜센터 상담사의 애환에 귀 기울이며, 개선 및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믿는다’고 하였다.
 
❍ 정혜선 비례대표는 경과보고를 통해 ‘최근 콜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함에 따라 콜센터 상담사의 건강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가 했다’ 고 하였고, ‘기존에도 콜센터 상담사들의 감정노동으로 인한 스트레스가 사회적으로 문제화 된 바 있어 이와 같은 문제들을 법적, 제도적 측면에서 적극적으로 개선할 필요가 있다’ 고 강조하였다.
 
❍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은 ‘약자의 편에 서는 게 정치’라고 강조하며, ‘항상 민생당은 약자의 편에 서겠다’고 밝혔다. 특히 ‘이번 구로 코로나 집단감염으로 여실하게 드러난 감정노동자들의 노동환경 문제 개선과 권익보호가 충분히 이뤄질 수 있도록 민생당이 앞장서겠다’고 약속하였다.
 
 
2020. 4. 3.
 
민생당 코로나19대책본부 본부장
정 혜 선 (비례대표 1번)


2040